치매 걱정? 예산군 치매안심센터로 오세요!
상태바
치매 걱정? 예산군 치매안심센터로 오세요!
  • 김재미 기자
  • 승인 2019.07.12 07:58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예산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예산군 치매관리를 위해 발을 벗고 나섰다.
▲ 치매진단자 원예치료수업을 위한 옥상정원

예산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예산군 치매관리를 위해 발을 벗고 나섰다.

군 보건소에 따르면 관내 60세 이상 인구의 치매유병율은 9.2%로 2762명에 달하는 등 초고령사회의 문제가 심각하게 대두되고 있다.

현재 치매안심센터는 관내 12개 읍·면을 동부(대술, 신양), 서부(삽교, 덕산, 봉산), 남부(광시, 대흥, 응봉), 북부(고덕, 신암, 오가), 중부(예산읍) 등 다섯 권역으로 편성해 치매 전문전담인력 12명이 활동 중이다.

아울러 군수 공약사업으로 추진하는 전 군민 치매검진비, 치료비 지원을 통해 등록환자의 60.7%인 1278명이 혜택을 받고 있다.

치매안심센터에서는 쉼터 운영을 통한 치매환자 지원에도 나서고 있다.

치매안심센터 쉼터인 ‘기억지켜드림’은 안심센터, 내포문화사업소, 신양면복지센터 등 4개 장소에 마련됐으며, 모두 60명의 치매환자가 270회 수업을 진행했다.

치매안심센터는 수업을 위해 25인승 승합차 2대를 마련하고 운전기사를 채용, 치매환자의 인지재활 프로그램 수업 참여를 위해 각 가정마다 송영서비스를 시행 중이다.

또 치매진단자의 원예치료수업을 위해 옥상정원을 조성해 치매가족은 물론 환자, 가족, 직원 모두의 휴식의 장소가 되고 있다.

이밖에 ‘치매미리지킴예방교실’로 주 1회 이상 다드미난타, 오카리나, 하모니카 등의 전문 강사를 통해 12개 마을, 208명을 대상으로 203회 운영했다.

최승묵 보건소장은 “주민의 다양한 치매관련 서비스 욕구에 적극 대응하고 치매국가책임제에 걸맞은 의료서비스의 질적 향상 및 전 생애적 치매관리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한편 치매관리프로그램 참여를 원하는 주민은 보건소 치매관리팀 치매안심센터(339-6140, 6142, 6143)로 문의하면 된다.

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
  • 정경두 국방장관과 이승도 해병대 사령관
  • “공수처 법률(안)”을 폐지시킬 수 있는 전략
  • “공수처 법률(안)”은 헌법에 위반 즉 위헌(違憲)
  • 시한부 인생과 손잡는 황교안
  • 군인권센타 임태훈과 병역비리 허위 진술자 김대업
  • 대한민국의 구국운동가들을 내란죄로 내몰다니
    • 본사 : 세종특별자치시 갈매로 353 세종에비뉴힐 A동 5001호
    • Tel : 044-865-0255
    • Fax : 044-865-0257
    • 서울취재본부 : 서울특별시 강서구 우현로 67
    • Tel : 2658 -3236
    • 대전취재본부 :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로 31번길 52
    • Tel : 042-224-5005
    • Fax : 042-224-1199
    • 공주취재본부 : 공주시 관골1길42 2층
    • Tel : 041-881-0255
    • Fax : 041-855-2884
    • 중부취재본부 : 경기도 평택시 현신2길 1-32
    • Tel : 031-618-7323
    • 부산취재본부 : 부산광역시 동래구 명안로 90-4
    • Tel : 051-531-4476
    • 전북취재본부 : 전북 전주시 완산동 안터5길 22
    • Tel : 063-288-3756
    • 법인명 : 세종TV
    • 제호 : 세종TV
    •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: 세종 아 00072
    • 등록일 : 2012-05-03
    • 발행일 : 2012-05-03
    • 상임고문 : 윤기한
    • 회장 : 김선용
    • 상임부회장 : 신명근
    • 발행인 : 정대영
    • 편집인 : 김용선
    • 청소년보호책임자 : 김선규
    • Copyright © 2019 세종TV.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sjc@tvsjc.com
    ND소프트